2022 제주 세계유산축전 화려한 개막...'화산섬 제주의 자연을 마주하다'
상태바
2022 제주 세계유산축전 화려한 개막...'화산섬 제주의 자연을 마주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까지 거문오름용암동굴계 등 세계자연유산 일대서 개최

제주 속 세계자연유산의 의미와 제주 화산섬 탄생의 비밀을 찾아 나서는 2022 세계유산축전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이 지난 1일 성황리에 개막했다.

문화재청과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며, 한국문화재재단과 세계자연유산마을보존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전은 오는 16일까지 거문오름용암동굴계와 성산일출봉 등 세계자연유산 지역 일대에서 개최되고 있다. 

이번 축전은 축전의 지속성과 '제주다운' 콘텐츠 개발을 위해 마을 주민의 참여를 확대했다. 또 대한민국에서 유일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이라는 상징성을 갖고, 가치보존과 가치확산이라는 목적 아래 문화·관광 브랜드를 구축하기 위한 교육, 체험, 전시, 공연,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다. 

개막날인 1일 축전의 시작을 알린 프로그램은 세계자연유산 '워킹투어'다. 각 구간별 30명의 참가자가 함께하며 그 시작을 알렸다. 거문오름에서 시작해 용암의 흐름을 따라 월정 바다까지 이어진 4개 구간의 코스를 통해 제주 자연의 속살을 경험하는 워킹투어는 가장 많은 참가자가 참여하는 트레킹 프로그램이다. 
 
일반인들의 접근이 힘든 만장굴(비공개구간)과 김녕굴, 벵뒤굴을 탐험하는 ‘세계자연유산 특별탐험대’도 2일부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참가자 모집 첫날, 매진을 기록한 인기있는 프로그램이다.

이와 함께 만장굴의 전체 구간을 탐사하는 ‘만장굴 전구간 탐험대’도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진행됐다. ‘만장굴 전구간 탐험대’는 이번 축전의 백미 프로그램으로 전국 공모를 통해 선정된 탐사대원들이 故 부종휴 선생을 통해 발견된 만장굴의 가치를 새롭게 경험하고 있다. 

세계자연유산의 가치를 향유하는 프로그램 중의 하나인, ‘불의 숨길 아트프로젝트’도 거문오름용암동굴계를 비롯한 제주의 자연을 배경으로 ‘물과 불 : 접경공간'이라는 주제로 진행되고 있다. 물과 불의 접경공간으로서 화산섬 제주의 창조적 생성과 사회문화적 변화과정을 상징하는 아트프로젝트는 축전이 마무리되는 16일까지 워킹투어 구간 및 성산일출봉 일원에 전시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불의 숨길 페스티벌 사이트 ’프로그램도 성산일출봉 잔디 마당에서 진행되고 있다. 세계유산축전 교류전(경상북도 안동, 영주 및 수원화성)과 세계유산축전 제주 히스토리 사진전이 축전 기간 중 열리고 있다. 제주메세나협회와 함께하는 ‘블루밍 페스타’도 축전 기간 중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진행되고 있다. 플라스틱 압축 기계 공정도 체험해 볼 수 있으며 플라워 아티스트의 포토존과 작품도 전시도 함께 만나 볼 수 있다. 

마을 주민이 함께하는 '세계자연유산마을을 찾아서'도 마을별로 운영되고 있다. 1일 선흘2리의 ‘찾아가는 유산교육’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선흘 1리와 덕천리 마을의 마을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후에도 펼쳐질 김녕리, 월정리, 행원리, 성산리의 특별한 마을 프로그램들이 참가자들의 발걸음을 기다리고 있다. 

8일부터 10일까지 만장굴 일반 공개구간에서는 뮤지컬 '부종휴와 꼬마탐험대'가 첫선을 보인다. ‘만장굴 아트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제주시 뮤지컬 아카데미를 비롯해 도내/외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전문 예술인들이 함께한다.

‘세계자연유산 숨길원정대’는 오는 11일 그 시작을 알린다.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을 이루는 한라산-거문오름용암동굴계-성산일출봉을 가로지르며 5박 6일간 직접 걷고 야영하는 체험 프로그램으로 전국 공모를 통해 선발된 30명의 정예인원이 참여한다. 프로그램의 모습들과 단원들의 이야기는 TV 프로그램으로 제작될 예정이기도 하다. 

2022 세계유산축전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의 대미를 장식하는 기념식도 준비되고 있다. 15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성산일출봉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이번 축전의 주제 ‘Connect;연결’의 의미를 담아 ‘빛나는 제주, 하나로 잇다(Shining Jeju, Connect as One)'라는 슬로건을 중심으로 제주 자연의 가치와 의미를 기억하는 기념 프로그램이 준비될 예정이다. 

한편 2022 세계유산축전‘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에 대한 세부프로그램 정보는 세계유산축전 제주 홈페이지(worldheritag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