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정의당 "더 낮게, 더 치열하게 도민들과 다시 뛸 것"
상태바
녹색정의당 "더 낮게, 더 치열하게 도민들과 다시 뛸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 결과에 담긴 유권자 마음, 깊이 받아들일 것"

녹색정의당 제주도당은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지역구 후보와 비례대표 후보를 모두 낙선한 것과 관련해 11일 입장문을 통해 "더 낮게, 더 치열하게 도민들과 다시 뛰겠다"고 밝혔다.

정의당은 "역대 최초로 비례의원 당선자를 배출하지 못했고, 지역구 출마 후보자 또한 전원 낙선해 창당 이래 처음으로 원외정당이 됐다"며 "선거 결과에 담겨 있는 유권자들의 마음을 깊이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더 낮게, 더 치열하게 다시 초심으로 돌아가 진보정치를 되살려 도민들에게 신뢰를 받는 정당으로 거듭나겠다"고 약속했다.

녹색정의당은 "비록 선거는 끝났지만, 녹색정의당이 던진 기후위기 문제, 불평등 문제는 여전히 우리 사회에 남아 있다. 또한, 정의로운 정권심판도 남아있는 우리 모두의 과제"라며 "이를 위한 길에서 녹색정의당 제주도당은 도민들과 함께, 도민들의 곁에서 다시 뛰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