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어선 침몰사고 실종 선장, 섶섬 인근서 숨진 채 발견
상태바
서귀포 어선 침몰사고 실종 선장, 섶섬 인근서 숨진 채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7일 서귀포 표선면 해상에서 발생한 어선 침몰 사고로 실종됐던 한국인 선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7일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5분쯤 서귀포시 보목동 섶섬 남동쪽 약 2.4km 해상에서 변사체를 발견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접수하고 출동한 해경은 구조대와 서귀포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보내 변사체를 인양했다.

해경은 인양 직후 지문감식을 진행한 결과 지난달 27일 서귀포시 표선면 남동쪽 약 18.5km 해상에서 발생한 침몰사고 선박에 승선했던 선장 ㄱ씨로 확인됐다.

한편, 해경은 남은 실종자 1명을 찾기 위해 수색을 이어갈 방침이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