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미세먼지 저감 '도시 바람길숲' 조성 추진 
상태바
제주시, 미세먼지 저감 '도시 바람길숲' 조성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공모사업 선정, 2022년까지 100억 투입 

제주시는 2022년까지 총사업비 100억을 투입해 미세먼지와 도심열섬현상 완화 등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 바람길숲'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산림청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도시 바람길숲'은 국민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도시 경관 향상, 휴식공간 제공,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추진되고 있다.

제주시는 내년 도시 바람길숲 조성 대상지 주변 자연조건(오름, 하천, 오염원과 공기흐름 등)을 파악한 후 대상 숲(생성숲, 디딤숲, 연결숲)을 결정하는 기본계획 수립 및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2021년 본격 공사에 착수해 2022년 완공할 계획이다. 

김현집 제주시 공원녹지과장은 "제주의 특성을 살린 바다와 오름, 가로녹지를 연결한 바람길숲을 조성해 미세먼지 저감으로 시민이 주인인 행복도시 제주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ㅂㅅㅅㄲㄷ 2019-12-08 13:34:00
사실상 또다른 개발사업. 매연뿜으며 도심활보하는 차량 단속이나 혀라 보도 지나다 코가매울정도로 뿜고가는 차 본게 한두번이 아니다. 단속이 얼마나 부실하면 저런 차들이 도심을 활보하냐. 매연차량에 이리도 관대한 도시 난생 첨본다 이넘드라 개발빌미 찾아 짬짜미 해먹을 궁리만 말고 진짜 환경정책이 뭔지 고민이란 걸 좀 해봐라 이넘으 세금 도둑넘들아 생태도시? ㅉㅉ웃기고 자빠졌구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