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지역현안 해결-재난대응 특별교부세 53억원 추가 확보
상태바
제주도, 지역현안 해결-재난대응 특별교부세 53억원 추가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안분야 7개사업 34억원, 재난안전 6개사업 19억원

제주특별자치도는 지역현안 해결 및 재난예방을 위해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세 53억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 사업은 지역현안분야 7개 사업 34억 원과 재난안전분야 6개 사업 19억 원이다.

지역현안분야는 △한경면 판조로 배수로 정비사업(10억 원) △연삼로 인도 정비사업(4억 원) △한림읍 망오름선 농어촌도로 정비사업(6억 원) △대유대림~간드락마을(중로 1-1-11호선) 도로개설사업(4억 원) △교통약자 보호시설 정비사업(3억 원) △걸매축구장 인조잔디 교체공사(5억 원) △구도심권 활성화를 위한 도시계획도로 정비사업(2억 원)이다.

재난안전분야는 △이상동기범죄 예방을 위한 한라산 둘레길 CCTV 설치사업(2억 원) △하도리일원 상습침수지역 정비사업(2억 원) △중앙로 아라일동 6140-11 일원 자동제설장치(도로열선) 설치사업(3억 원) △한경면 낙조길 배수로(저류지) 정비사업(5억 원) △의귀 1세천 정비사업(4억 원) △중문 1-1, 1-2, 1-3, 1-4 소교량 정비사업(3억 원)이다.

허문정 제주도 기획조정실장은 “전국적으로 특별교부세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행정과 지역 국회의원과의 협력을 통해 대중앙 절충의 성과를 이끌어냈다”며 “앞으로도 지역현안 해결과 주민 안전 강화를 위한 사업들이 특별교부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사업 발굴 및 절충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특별교부세는 지방재정 여건의 변동과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를 고려해 중앙정부가 보전하는 재원으로 매년 상·하반기 수요조사를 통해 행정안전부로부터 정기 교부된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