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평화.시민단체 "세계 다국적 해상훈련 림팩 반대"
상태바
제주 평화.시민단체 "세계 다국적 해상훈련 림팩 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강정평화네트워크/ 평화의바다를위한섬들의연대)

강정마을해군기지반대주민회, 강정친구들, 강정평화네트워크, 비무장평화의섬제주를만드는사 등 20개 평화.시민사회단체는 22일 낮 제주해군기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세계 최대 다국적 해상훈련인 환태평양훈련 림팩(RIMPAC: Rim of the Pacific exercise)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이번 훈련은 오는 29일부터 8월4일까지 우리나라를 포함한 26개국이 참여한 가운데 미국 하와이 등에서 열릴 예정으로, 38개 군함, 4대의 잠수함, 170대의 항공기, 2만 5천명의 군인들이 동원될 것"이라며 "우리는 전쟁연습이 아니라 평화를 원한다"며 "전쟁 연습인 림팩을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사진=강정평화네트워크/ 평화의바다를위한섬들의연대)

이어 제주해군기지 폐쇄도 요구했다

이들 단체는 "강정 구럼비 발파가 있은 지 10년을 맞았다"며 "2019년 5월 경찰청 인권침해 사건 진상조사위는 제주해군기지 건설 과정 중 ‘정부와 제주도 및 여러 국가기관이 해군기지 반대 측 사람들에게 보여준 부당한 행위에 대한 사과와 진상규명을 촉구’한 바 있지만 3년이 지나도록 진정한 사과는 없고 진상규명 또한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해군은 민관군 상생협약이란 허울 좋은 미명하에 마을을 복속시키고 기지를 업그레이드하고 있다"며 "제주해군기지가 폐쇄되지 않으면 제주는 전쟁의 섬으로 계속 업그레이드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2-06-22 17:08:38 | 49.***.***.123
성명서 발표한 것도 모자라, 위병소에 쳐들어와 2022 환태평양훈련전대를 모독하는 패악질을 저지르다니 야비하구나!

게다가 네놈들은 하는 짓이 북괴뢰 정권과 똑같군!

해군 제주기지는 참나무 같이 영원히 굳건하는 전진기지로 거듭날 것이고, 평화를 파괴하는 외부불순세력들은 "제주를 때리는 망치"로 불리며, 비난을 면치 못함과 동시에 말발굽에 짓밟히는 풀같이 쓰러질 것이다!

해군 제주기지 영원하라!

평화를 파괴하는 외부불순세력들은 지구상에서 모조리 철수하라!

2022 환태평양연합훈련 만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