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TV제주방송 특별기획 'Face of Jeju' 14~15일 방영
상태바
KCTV제주방송 특별기획 'Face of Jeju' 14~15일 방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TV제주방송은 특별기획한 다큐멘터리 'Face of Jeju - 어느 사진가가 들려주는 제주이야기'(기획 윤용석, 연출 부강언) 1부와 2부가 11월 14일, 15일 연속 방송한다고 전했다.

이번 다큐는 최근 급변하고 있는 제주의 모습을 국내 최정상 사진작가의 시선으로 담아냈다. 

강정효, 김진석, 임종진, 알렉스 김 등 국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사진작가 4명이 제주 섬 곳곳을 다니며 변화의 현장을 찾아 나섰다.

특히 이 프로그램에서는 제주 최고의 풍광을 갖추고 있는 곳을 돌아보며, 그 아름다운 모습과 함께 급격한 변화의 현장을 4K 영상으로 담아냈다.

1부에서는 '제주의 두 얼굴'이라는 주제로 난개발과 경관사유화 논란을 빚고 있는 예래휴양단지와 섭지코지, 송악산 개발 등을 다룬다.

2부에서는 '갈등의 섬'을 주제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제 2공항, 비자림로, 동물테마파크 문제 등을 다룰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우리가 기억하고 있는 제주와 현재의 제주를 통해 진정한 제주의 얼굴을 찾아보자는 취지로 제작됐다.

방송시간은 1부와 2부 각각 14일과 15일 낮 12시 10분, 오후 6시, 오후 10시이다.

한편. KCTV특별기획 'Face of Jeju '는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제작지원사업에 선정돼 제작비를 지원받아 제작됐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슨소리하는지 2019-11-13 07:42:12
내 어릴적만해도 제주도 고등학생 평균 신장이 다른 지역보다 작았다. 대부분 제주도가 잘 못 먹을 정도로 어려워서 학생들의 상장도 느리고,키도 작았던 것이다. 이게 오래 전 일이 아니다. 그런데, 몇몇 어른들의 영웅 놀이 한다고 다음 세대의 먹을거리를 발로 차버리고 있다. 한심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