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하귀 영모원 4.3합동위령제 봉행
상태바
2024년 하귀 영모원 4.3합동위령제 봉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하귀 영모원 합동위령제가 12일 제주시 애월읍 하귀리 소재 영모원에서 열렸다.

하귀발전협의회(공동위원장 김보현.문동원)가 주최한 이날 위령제는 강병삼 제주시장과 조상범 제주특별자치도 특별자치행정국장, 송재호 국회의원, 김창범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을 비롯한 4.3유족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강병삼 시장은 추모사에서 “하귀 영모원에 담긴 숭고한 뜻을 본받아 우리 제주가 더욱 성숙한 사회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면서 “하귀 영모원이 앞으로도 평화와 화합의 상징으로 꾸준히 이 자리를 지켜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영모원은 4.3 후손들이 어두운 과거사에 대한 해원과 상생을 위해 애국열사부터 한국전행 참전 호국인사, 4.3희생자의 영령을 한 곳에 모셔 조성한 묘역이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