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순정 도지사 후보, 제주 벤처기업 활성화 방안 논의
상태바
부순정 도지사 후보, 제주 벤처기업 활성화 방안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순정 녹색당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후보는 26일 제주벤처기업협회 고도호 회장을 만나 제주 벤처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고 회장은 “제주가 앞으로도 계속 살아가려면 제주의 청정한 환경을 잘 지켜야 한다. 그런 이미지를 갖고 도외, 해외로 수출을 하는 것이 살 길"이라며 "그러기 위해서는 단계적으로 관광객 조절을 통해 제주의 환경을 보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제주 행정이 제주의 브랜드가치를 잘 지키길 바란다"며 "제주산 농수축산물의 상품 가치가 지켜질 수 있도록 기본적인 행정을 잘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부 후보는 "대기업들은 제주의 이미지를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하고 있지만 정작 제주의 기업들은 그렇지 못하다. 이미지만 소비하는 대기업들의 제주 기여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청정은 제주의 브랜드가 되었지만 점점 제주 환경이 훼손되면서 이런 이미지에 금이 가고 있다"며 "더 늦기 전에 제주의 환경을 지키는 일이 제주의 가치를 지키는 일이라는 말에 공감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1차 산업 중심의 제주 벤처기업 특성을 고려해 제주 이미지를 가꾸고 홍보할 수 있도록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