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후보 "어르신·취약계층 자녀에 안경 구입비 지원"
상태바
오영훈 후보 "어르신·취약계층 자녀에 안경 구입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후보
오영훈 후보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후보는 10일 "70세 이상 어르신과 취약계층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안경 구입비를 지원해주는 소확행 복지 시책인 '눈 건강 바우처 사업'을 시행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번 공약은 오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운영 중인 ‘도민 비서실’에서 지난 6일 도민이 제안한 내용을 검토해 즉시 반영한 것으로, 도민들의 생활 편의를 위한 소확행 공약에 포함시켜 실천해나가겠단 방침이다.

오 후보는 "어르신들인 경우 재활보조 기구로 돋보기를 많이 필요로 하고, 초·중·고 학생들의 안경 착용률도 전국적으로 37%에 달하고 있다"며 "수요를 감안할 때 70세 이상 어르신과 취약계층 학생 자녀를 대상으로 안경 구입 부담을 줄여주는 게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안된 내용에 대해 확인한 결과 경남과 전남, 전북 등에서 안경 지원 바우처 시책을 시행하고 있으며, 다른 지자체에서도 시행 준비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며 "사업 예산 부담도 상대적으로 크지 않아 제주에서도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 후보는 "안경 지원 바우처 시책을 비롯해 도민의 비서실과 정책 제안 창구를 통해 좋은 아이디어가 제안되고 있다"며 "제안된 내용을 꼼꼼히 살펴 즉시 실현 가능한 소확행 시책들은 바로 반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