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금성천 하구 '인도교' 완공..."감탄이 절로~"
상태바
제주시 금성천 하구 '인도교' 완공..."감탄이 절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3.jpg
빼어난 해안절경을 배경으로 하는 제주시 금성천 하구 인도교 설치 공사가 마무리되면서,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명소로 각광받을 전망이다.

제주시는 금성리와 귀덕리 지역주민의 보행 환경 개선과 명품 교량디자인 설치로 올레길을 연계한 트래킹 코스 조성 등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총 13억원을 투자해 진행 해온 금성천 인도교 설치 공사를 완공했다고 12일 밝혔다.

금성천 인도교는 길이 55m, 폭 2.5m 규모로, 설계 단계에서부터 금성리 지역의 유.무형자원을 바탕으로 디자인됐다.

제주시 관계자는"금성리지역이 제주에 뽕나무 묘목을 처음으로 들여와 비단을 만들었다는 지역의 특성에서 착안해 누에고치를 형상화하고 해안경관과 어울리도록 디자인 선정과 경관조명 시설을 통해 야간에도 수려한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헤드라인제주>

사진2.jp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금성천 2019-08-13 10:53:29
의 하천폭에 맞도록 다리 길이를 정하여야 하는 것이 아닌가요?
하류 지역이라 하지만 하천의 흐르는 물을 막아버리는 구조는 문제가 있을 듯 싶은데요.
물론 기술적으로 잘 검토하여 설치하였다면 좋지만요.


아나요 2019-08-12 21:34:05
잘했네. 설계사, 시공사 상을 주세요. 우리 모두 박수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