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심정지 환자 살린 김준석 사회복무요원, 제주병무청장 표창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10.10 17:17:00     

제주병무청.jpg
박희철 제주지방병무청장은 10일 제주소방서 삼도119센터를 방문해 심폐소생술로 심정지 환자의 생명을 구해 하트세이버로 선정된 김준석 사회복무요원에게 모범 사회복무요원 표창장을 수여했다.

지난 4월 18일 삼도119센터 구급대원 2명과 김 사회복무요원은 제주시의 한 신경외과에서 70대 남성이 진료를 받다가 갑자기 심정지로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는 연락을 받고 즉시 출동해 심폐소생술 등 신속한 응급처치를 시행해 심정지 환자의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이들은 모두 지난달 17일 제주소방서로부터 제주특별자치도지사 명의의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받았다.

김 사회복무요원은 "그동안 응급구조 현장에 구급대원들과 같이 출동해 심정지 환자에 대한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시행한 사례는 있었지만 이번처럼 환자의 생명을 살려낸 경험은 처음이었다"며 "하트세이버로 선정돼 정말 뿌듯하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고 다른 사람의 생명을 살리는 등 성실히 병역이행을 하고 있는 사회복무요원을 적극 발굴해 홍보함으로써 자긍심을 고취하고 나아가 병역이행이 자랑스러운 사회분위기를 조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