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노총 "5.18 망언 규탄 민주노총 간부 영장 철회하라"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6.14 11:26:00     

48.jpg
민주노총 제주지역본부는 14일 오전 제주지방경찰청 앞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경찰은 지난 2월 27일 합법적인 기자회견을 통해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 망언을 규탄하고자 했던 민주노총 간부들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다"면서 "부당한 영장신청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민주노총은 "정부와 경찰은 자유한국당 망언에 분노한 노동자.시민의 기자회견을 계획적 범죄로 꾸며 영장을 청구했는데, 이는 민주주의 역사를 왜곡하고 숭고한 5.18 정신을 더럽히는 추태에 덜달아 동조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잡아 가둬야 할 것은 노동자, 시민이 아닌 5.18 망언 세력"이라며 "구속된 민주노총 간부를 석방하라"고 요구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