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해어업관리단 어업조정위원회 '첫걸음'...어업분쟁 해소 기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5.22 17:33:00     

82.jpg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단장 여기동)은 22일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에서 제1차 어업조정위원회를 갖고, 신임 위원들을 위촉했다.

이번 어업조정위원회 구성은 남해안 및 제주도 일원에서 발생하는 지역별.업종별 어업분쟁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행사에는 해양수산부 및 경남, 전남, 제주 등 지자체 5곳, 학계, 업계, 연구기관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위촉된 어업조정위원회 위원들은 앞으로 4년간 연근해어업의 분쟁을 실질적으로 해결하는 조정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공동위원장에는 이영직 위원과 여기동 남해어업관리단장이 임명됐다.

어업조정위원들은 기존 동해와 서해 어업조정위원회에서 이관된 총 10개 안건에 대한 관리 방향을 논의했고, 앞으로 새로운 조정 안건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어업인의 고충을 해결하기로 했다.

여기동 남해어업관리단장은 "수산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남해어업조정위원회는 어업분쟁 시 합리적인 의견을 제시하고, 공정하고 신속한 조정으로 어업분쟁 당사자들 간의 갈등을 해소해 건전한 어업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