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마다 프라자 제주호텔, 메세나 프로젝트 '윈터 아트 로드' 시작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2.18 11:48:00     

미술전문단체 파트론과 진행...총 35여점의 제주 작가 작품 전시

라마다.jpg
라마다 프라자 제주호텔(Ramada Plaza Jeju, 대표 권석택)이 제주도민, 지역주민들과 여행객들에게 다양한 문화 컨텐츠를 제공하는 메세나의 일환으로 '바다가 보이는 호텔 갤러리' <윈터 아트 로드(Winter Art Road)>를 시작한다.

제주 메세나 협회, 미술전문단체 파트론(Patron, 대표 이장희)과 함께하는 이번 메세나 프로젝트에는 제주를 대표하는 주요 미술작가들의 다양한 작품 리스트 총 35점 가량이 출품, 오는 20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선보인다.

<윈터 아트 로드>는 제주도의 올레길을 걷듯이, 바다를 마주하고 있는 호텔 내부의 길을 지도를 따라 걸으며 관람할 수 있는 '아트 로드 Art Road'의 컨셉으로 구성됐다. 바다 풍광과 함께하는 조각 작품들이나, 제주의 문화가 녹아 든 역사적인 회화 작품을 관람하면서 다양한 힐링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제주도를 대표하는 강요배, 이강소, 김용환, 강동언 등 작가들의 호텔 내 작품을 새롭게 조명 할 뿐 아니라, 송재경, 강문석, 성창학, 양경식 신기영, 김규리 6명 작가들의 대표작이 이번 갤러리를 위해 특별 초청돼 전시된다.

특히 제주를 대표하는 조각 작가 강문석, 성창학 조각가의 작품과 바다 배경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조각을 위한 바닷길', 민화 작가로 데뷔한 배우 김규리 씨의 민화 <봉황공작도>와 제주의 문화를 민화에 녹여내 호평을 받고 있는 신기영 작가의 <책가도>를 함께 선보이는 '민화길' 등 컨셉에 따른 다양한 아트로드를 즐길 수 있다.

라마다 제주호텔 관계자는 "고객뿐 아니라 지역의 주민들도 방문해 예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제주의 문화가 녹아 든 다양한 작품을 선별했다"며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녹아드는 호텔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 컨텐츠를 앞으로도 선보일 예정"이라고고 전했다.

'윈터 아트 로드'전시 전은 파트론의 미술전문 아트 플랫폼 (www.patron.center)에서도 온라인 갤러리로 만나볼 수 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