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대림 예비후보 "세월호 참사 4주기, 안전한 제주 만들기 노력"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4.16 16:01:00     

문대림-(2).jpg
▲ 문대림 예비후보. ⓒ헤드라인제주
6.13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예비후보는 16일 세월호 참사 4주기 메시지를 통해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는 제주 만들기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아직까지 우리 곁으로 돌아오지 못한 희생자가 있고, 세월호 참사 원인도 명확하게 규명되지 못했다"면서 "다시는 이러한 아픔이 반복되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세월호 참사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하는 국가의 책임과 그것을 지켜봐야만 했던 우리의 책임이기도 하다"면서 "세월호 참사가 남긴 국가와 우리의 책임을 다할 때, 희생자와 유가족들이 가진 아픔도 완전히 치유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세월호 참사는 대한민국의 주권자인 국민의 안전, 존엄, 권리, 인권의 보장이라는 국민적 열망에 불을 지폈다"면서 "이는 우리 사회의 오래된 적폐에 저항하는 촛불 시민혁명으로 이어져 우리 사회의 민주주의를 성숙시키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문 예비후보는 "이번 6.13 지방선거의 시대정신은 촛불 시민혁명의 지역적 완성에 있다. 이에 저도 남은 선거 기간 동안 그 임무를 받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제대로 된 제주'를 만들겠다"면서 "또 세월호 참사 원인을 반면교사 삼아 제주 도민이 도정을 믿고 안심할 수 있는 제주,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는 제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다"고 약속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