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초등생 골목길 끌고가 강제추행 40대에 징역 7년
상태바
제주, 초등생 골목길 끌고가 강제추행 40대에 징역 7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재판장 정찬수)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13세 미만 미성년자 강제추행) 혐의 등으로 기소된 고모씨(42)에 대해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22일 밝혔다. 

또 10년간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등과 장애인복지시설 취업제한과 함께, 1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의 부착을 명했다.

고씨는 지난해 9월 20일 오후 5시쯤 제주시내 한 초등학교에서 나와 공부방으로 가는 여자 아이에게 접근해 골목길로 끌고 같 후 자신의 특정 신체부위를 노출하며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비록 피고인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빛을 보이고 있지만 범행의 내용 및 경위 등에 비추어 죄질이 매우 좋지 않고, 이 사건으로 인해 피해자와 그 어머니가 입은 정신적 고통이 매우 크다"며 양형 사유를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