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영진 의원 "행정체제개편, 특위 설치해 새롭게 논의해야"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2.17 15:43:00     

한영진 제주도의회 의원(바른미래당)은 17일 오후 2시 열린 제주도의회 제36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행정체제개편을 위한 특별위원회'를 설치 운영할 것도 정식으로 제안한다"고 밝혔다.

한 의원은 "이번에 제출된 행정시장직선제 동의안은 의결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 아니라 도의회의 수정권고안을 마련하는 논의의 소재로 활용하자는 것"이라고 제안 취지를 밝혔다.

그는 "여러 가지로 아쉬운 점은 많지만 원희룡 도지사가 행개위 권고안 원안을 그대로 수용해 동의안을 도의회에 제출한 것은 원칙적으로 존중하는 바"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을 도의회 의결을 위해 가·부 투표에 부치는 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행정체제개편은 제왕적 도지사의 폐해를 극복하고 주민의 기초자치권을 회복할 수 있는지, 아닌지를 결정지을 수 있는 중대한 사안"이라며 "이러한 차원에서 도의회가 주도적으로 광범위한 도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과정과 행정체제개편 현안에 대한 집중도를 높이기 위해 '행정체제개편을 위한 특별위원회'를 설치해 운영할 것을 정식으로 제안한다"고 거듭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