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람사르 습지도시' 보유한 제주도, 습지보전 정책 토론회 개최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11.06 17:54:00     

7일 오후 2시 도의회 도민의방서 개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와 제주환경운동연합은 7일 오후 2시 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제주도 습지보전을 위한 제도적 개선 방향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정상배 제주자연학교장과 이영웅 제주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이 각각 '제주도 습지의 가치와 현황'과 '제주도 습지 보전을 위한 제도적 개선방향'을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 이상봉 환경도시위원회 의원을 좌장으로 강창환 한국물새네트워크 제주지회장, 김양보 제주도 환경보전국장, 좌종한 제주국제대학교 특임교수, 현원한 제주생태교육연구소장이 참여하는 토론회가 진행된다.

도의회 관계자는 "람사르협약 당사국총회에서 세계최초로 제주시 조천읍이 람사르 습지도시로 인증되면서, 제주의 습지가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습지를 이용한 다양한 활동들이 지역 주민을 중심으로 왕성하게 이뤄지면서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면서 "2000년 물영아리 오름이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된 이후 20년가량 흐른 제주의 습지 보전 정책을 돌아보고 향후 마련될 제도적 정책 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ㅌㅁㅌㅁㅌ 2018-11-09 11:56:46    
ㄷㄱㅎ드
14.***.***.87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