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의원 선거사무소 괴한 침입 기물 파손사건 발생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4.21 09:22:00     

고태선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 누군가 침입해 화환 등을 부수고 달아나 경찰이 조사중이다.<사진=고태선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한 후보자 선고사무소에 괴한이 침입해 기물을 파손하고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이 발생한 곳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선거 제주시 연동 갑선거구 자유한국당 고태선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고 예비후보측에 따르면 21일 새벽 자신의 선거사무소에 출입문을 강제로 열고 괴한이 침입, 화환과 홍보물 등을 부수고 그대로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선거관련 범죄사건은 처음이다.

신고를 접수받은 경찰은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괴한의 신원을 파악 중이다.

한편 자유한국당 제주도당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입장을 내고, 경찰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했다.

자유한국당은 "경찰의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가 이뤄지기를 희망하다"면서 "또한 검찰에 고발조치를 해 사실확인과 함께 법적책임을 묻는 강력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은 이어 "선거관리위원회에서도 더욱 적극적으로 불법선거를 감독, 감시하여 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