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4.3 단체들 "4.3지방공휴일 근거마련 환영...특별법 개정해야"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4.17 11:27:00     

제주4.3유족회-4.3평화재단, 범국민위원회 등 공동논평

정부가 제주4.3 지방공휴일을 비롯해 각 지방자치단체가 지방공휴일을 지정할 수 있도록 법적근거 마련에 나선 것에 대해 제주4.3 단체들이 환영 입장을 밝혔다.

제주4.3희생자유족회와 제주4.3평화재단, 제주4.3 70주년 범국민위원회와 제주4.3 70주년 기념사업위원회는 17일 공동논평을 통해 "4.3 지방공휴일 법적 근거 마련을 환영한다"면서 "대통령이 약속한 특별법 개정에도 적극 나서야"고 요구했다.

이들 단체들은 "우리는 문재인 정부가 이번 조치를 통해 제주4.3 추념일을 지방공휴일로 지정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한 데 대해 적극 환영하는 바"라며 "비록 늦었지만 4.3 지방공휴일의 법적 토대가 마련된 만큼 국가적으로 4.3을 제대로 알리고 기억하며 4.3의 정신을 되새기는 소중한 기회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아울러 4.3 국가추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약속한 대로 4.3의 상처를 치유하기 위한 4.3특별법 개정에 정부·여당이 적극 나서달라"면서 "그간 특별법 개정에 미온적인 태도를 보여온 행정안전부를 비롯한 행정부의 각성과 분발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지역에서 의미있는 날을 기념할 수 있도록 대통령령으로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을 마련하고, 관계부처 의견조회 등 입법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