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화문화예술센터, 9월 테마가 있는 무료영화 상영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8.30 16:43:00     

제주영상위원회가 운영하고 있는 영화문화예술센터는 9월에도 테마가 있는 무료영화 상영을 계속 이어간다.

영화문화예술센터는 이번 9월 영화로 애니메이션의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 특집'과, 가을을 맞이해 '가을, 사랑에 빠지다'와 '가을, 영화로 읽다'라는 테마로 로맨스 영화와 문학과 관련한 작품들을 선정했다.

첫째 주에는 국내에도 두꺼운 팬 층을 확보하고 있는 일본 애니메이션계의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감독 특집으로 상영작은 <추억은 방울방울>, <벼랑위의 포뇨>, <모노노케 히메>, <하울의 움직이는 성>, <이웃집 토토로(우리말 녹음)>,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를 만나볼 수 있다.

둘째 주에는 '가을, 사랑에 빠지다'라는 테마로 로맨스 영화의 명작들을 만나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상영작은 <500일의 썸머>, <어바웃 타임>,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노트북>, <로미오와 줄리엣(1978)>이다.

이어지는 셋째 주에는 올해로 제18회를 맞이하는 제주여성영화제가 관객들과의 만남을 기다린다. 19일부터 23일까지 21편의 영화가 영화문화예술센터에서 상영되며, 만 19세 이하 또는 만 65세 이상은 무료관람이 가능하다.

개막식은 메가박스 제주점 1관에서 선착순으로 무료입장 할 수 있다.

넷째 주 테마는 '가을, 영화로 읽다'로 문학과 관련된 작품들을 마련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시인 파블로 네루다와 우편배달부의 이야기를 그린 <일 포스티노>, 제63회 칸영화제에서 각본상을 수상했던 이창동 감독의 <시>, 현대사회의 불안과 지식인의 고독이라는 주제에 깊이 몰두했던 20세기 천재작가 프란츠 카프카의 영감과 상상력의 세계를 영상화한 <카프카>, '오만과 편견'의 여성작가 제인 오스틴의 삶을 주제로 한 <비커밍 제인>, 입시 위주의 교육제도로 자유를 말살당한 학생들에게 새로 부임한 영문학 교사가 알려주는 문학의 진정한 의미를 담은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를 상영작으로 골랐다.

매주 화~금요일까지 오후 3시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층)에서 상영한다. 토요일에는 오후 1시 애니메이션, 오후 3시에는 일반영화가 상영된다.

한편, 매주 토요일 오후 1시에는 어린이들을 위한 애니메이션이 상영된다. 둘째주 토요일인 9일에는 <이웃집 토토로>, 16일에는 <굿 다이노>, 30일에는 <슈퍼배드2>를 우리말 녹음으로 상영하게 된다.

문의=064)735-0626. 홈페이지 www.jejumovie.kr.<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