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노동력 줄이고, 능률 높이고" 농작업 편이장비 지원 추진

박성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4.21 14:59:00     

1.jpg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강성근)은 농업생산성 향상을 위해 농업현장에서 필요한 편이장비를 발굴.보급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농작업 환경개선 편이장비 지원사업은 영농규모가 작지만 농가 비율이 높고 농작업량이 과다해 개선이 필요하고 편이장비 보급효과를 높일 수 있는 마을 또는 단체를 중심으로 이뤄진다.

농업기술원은 지난해 8개 마을에 소형파쇄기 등 342대를 보급했다. 그 결과 파쇄, 운반, 비료살포 등 불편한 농작업 환경개선으로 피로증상 완화와 농작업 시간을 단축하는 등 농업인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에도 사업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농작업 여건, 장비 선정, 평가, 성과분석 등 5단계별 전문가 컨설팅을 실시한 후 하효마을 등 4개 마을에 2억8800만원을 지원해 마을별 재배작목에 맞는 편이장비를 보급할 계획이다.

신근명 농촌자원담당은 "농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편이장비 보급으로 농업인의 위험요소는 줄이고 작업능률, 농업생산성 향상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