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잇딴 공직비위 체면구긴 제주도, 청렴시책 공유회의 개최

박성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4.20 16:11:00     

최근 비위 행위에 연루된 제주 공무원이 구속되는 등 잇딴 공직비위가 발생한 가운데, 20일 제주특별자치도는 청렴 주요시책을 추진한다.

제주자치도는 이날 오후 4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본청 과장 및 사업소장 등 90여명을 대상으로 '간부공무원 청렴 주요시책 공유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공사, 용역, 보조금 등 부패 취약업무에 대해 업무별 고객만족 책임관을 지정하는 '고객만족 책임관제' 추진상황이 점검됐다.

또 청렴관실에서 추진하고 있는 '부패취약분야 모니터링' 추진상황을 설명했다.

김정학 제주도 기획조정실장은 "전 공직자는 청렴한 업무수행으로 공정한 사회가 조성되고 도민 행복지수를 높여나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야 한다"며 "모든 업무추진에 앞서 전 공직자는 도민에 대한 ‘정성’과 업무에 대한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 실장은 "2016 부패 방지 시책 평가에서 1등급의 성과를 달성했듯이 도민에 대한 정성과 노력으로 올해에는 반드시 청렴도 1등급을 달성해 건강한 제주를 실현해 나가자"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