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신화 담은 인형극, 체코국립인형극장서 상연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1.10 12:01:00     

144.jpg
제주의 신화를 재해석한 인형극이 오는 12일 체코 프라하에 있는 체코국립인형극장에 상연된다. 

제주도내 문화콘텐츠기업인 '두잉(대표 길형준)'이 마련한 이번 공연은 제주 신화를 바탕으로 창작된 캐릭터인 '꾸무와 또또'를 주인공으로 한 인형극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지난 2015년 한국-체코 간 문화교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지 1년여가 지나는 시점에서 마련된 것으로, 국내 기업 가운데에서는 최초로 체코국립인형극장에서 상연되는 공연이다. 

이번에 무대에 오르는 인형극은 꾸무와 또또의 신돌시리즈 중 한 편을 인형극화한 작품이다.

신돌시리즈는 주인공인 꾸무와 또또가 '신돌섬'이라 불리는 제주를 구석구석 여행하며, 제주의 바다와 바람, 오름 등을 탐사하는 과정을 재미있게 표현한 이야기다.

행사 주최측인 두잉은 이번 공연에서 제주의 아름다운 모습을 연출하면서도 유럽의 역사와 정서가 녹아있는 인형극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순수하고 엉뚱한 꾸무와 또또의 캐릭터를 살려 언어적 장애도 최소화할 계획이다.

길형준 두잉 대표 "제주 신화를 재해석해 탄생시킨 캐릭터 '꾸무와 또또'로 기업은 물론 한국과 제주를 유럽에 알리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3년에 창업한 두잉은 이번 인형극 외에도 제주의 이야기를 알리기 위해 꾸무와 또또를 중심으로 한 봉제 인형, 아트토이 등의 제품개발과 신돌시리즈를 총 4편 출판했으며, 공중파 애니메이션 제작을 추진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