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대 LINC+사업단, 청년 문제해결 마라톤캠프 성황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8.19 10:46:00     

제주대라인.jpg
제주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강철웅)은 지난 16~17일 무박 2일간 제주 시리우스호텔에서 '제주 청년들의 문제 해결 과정 경험'을 내건 '제주청년 문제해결 마라톤캠프 시즌3'가 마무리됐다고 19일 밝혔다.

이 캠프는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여러 사람이 모여 마치 마라톤을 하듯 오랜 시간동안 집중적으로 획기적인 프로그램을 만드는 활동을 의미하는 해커톤의 개념을 차용한 '문제해결 마라톤캠프'다.

무박 2일 동안 쉴 틈 없이 진행된 이번 행사는 제주청년들이 스스로 '문제 해결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를 고민하고 문제해결 과정을 경험토록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자신이 고민하는 문제와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는 참가자들과 팀을 이뤄 갖고있는 고민에 대해 토론하며 문제를 도출했다.

또 팀원들과 피드백을 통해 지역사회 공헌을 위한 그들만의 솔루션을 도출해냈다.

이러한 과정에서 청년 정책, 사회적경제, 청년 창업 등 현장에 있는 청년 전문가들이 퍼실리테이터로 상주하며, 참가자들의 문제해결 과정 경험을 도왔다.

청년 전문가들은 제주특별자치도가 구축한 디지털 참여 플랫폼 '가치더함'을 활용해 청년들이 발굴한 제주의 문제점 및 향후 문제해결까지도 직접 제안해 볼 수 있도록 했다.

강철웅 단장은 "행사이후에도 제주 청년들이 다양한 꿈을 실현할 수 있는 연습과 경험의 시간을 마련하는 프로그램과 지원을 지속적으로 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교육부 한국연구재단이 주최하고 제주대학교 LINC+사업단과 제주더큰내일센터가 공동으로 주관했으며, 제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 ㈜일로와, 제주청년창업협동조합이 도움을 줬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연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