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물보호센터에서 교육 받고 예쁜 친구들 입양하세요"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4.14 08:44:00     

내달부터 보호동물 미용.입양희망자 교육 실시

360029_256615_0245.jpg
▲ 제주동물호보센터 보호동물.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오는 5월부터 보호동물 위생관리를 강화하고, 유기동물 입양을 희망하는 도민을 대상으로 기본교육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동물위생시험소는 보호동물의 위생관리 및 입양희망자 기본교육 강화를 통해 반려동물의 유기.유실율을 낮추고, 입양율을 높이는 효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동물관리사에게 주 1~2회 보호동물 목욕 및 미용을 의뢰하는 한편, 피부질환 등의 진료를 강화해 유기동물의 이미지를 개선할 계획이다.

또한, 오는 5월부터 7월까지 월 2회 입양희망자를 대상으로 동물보호법에 근거한 보호자 준수사항, 동물 행동습성 이해 등에 대한 시범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범교육 이후에는 교육수요 및 호응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오는 8월부터 정기적으로 교육을 추진할 방침이다.

교육일정, 교육신청 방법 등 세부적인 계획은 4월 중 제주도 홈페이지와 동물보호센터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동물위생시험소 관계자는 "반려동물을 기르고 있는 도민은 반려동물을 잃어버리지 않도록 동물 등록과 이름표 착용 등 보호 의무를 다해야 한다"면서, "특히, 반려동물을 버리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기동물을 입양하는 것은 한 생명을 살리는 일인 만큼, 유기동물 입양에도 적극 고려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제주도는 반려동물을 의도적으로 유기할 경우 '동물보호법 시행령에 따라 1차 위반 시 100만원, 2차 위반 시 200만원, 3차 위반 시 3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