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9 탐라국입춘굿 '낭쉐코사' 2월 1일 개최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01.30 17:21:00     

86.jpg
▲ 지난해 열린 탐라국입춘굿 '낭쉐코사'.<사진=제주민예총>
2019 탐라국입춘굿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낭쉐코사'가 제주큰굿보존회 집전으로 오는 2월 1일 오전 11시 제주시 관덕정 마당에 열린다.

낭쉐코사는 입춘 전날 심방들이 제를 지내는 장소인 주사에 모여 코사(고사)를 지냈던 옛 제주의 풍습을 재현한 행사다. 행사에서는 '낭쉐(나무로 된 소)'를 만들고 금줄을 친 후 제가 진행된다. 

올해는 입춘굿을 주관하는 큰심방이 제를 지내며, 입춘굿 행사에 참여하는 모든 팀이 함께해 한해의 평안과 풍요를 기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제주목관아 외대문과 중대문 일대에서는 춘등 걸기 행사가 열린다.

한편, 올해 입춘굿 축제는 이날 '낭쉐코사'를 시작으로 2월 2일 거리굿, 2월 3일 열림굿, 2월 4일 입춘굿의 일정으로 운영된다. <헤드라인제주>

85.jpg
▲ 춘등 걸기 행사.<사진=제주민예총>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