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2회 제주도지사기 전국장애인좌식 배구대회' 17일 개막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11.14 16:52:00     

좌식배구.jpg
제2회 제주특별자치도지사기 전국장애인좌식 배구대회'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남원생활체육관에서 펼쳐진다.

올해 전국에서 치뤄지는 마지막 대회인 이번 제2회 제주도시가지 좌식배구대회에는 국내 11개팀 170명, 말라카·태국· 몽골 선수단 80명 총 250명이 출전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대회 일정을 보면 오는 17일 감독자 회의 및 환영연을 시작으로, 18일 오전 9시부터 본격적인 경기가 진행된다. 마지막 날인 19일에는 남자부 6강 및 결승전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인터넷으로 녹화 중계될 예정이다.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배구협회 고은실 회장은 "알차고 기억에 남는 대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좌식배구로 세계가 하나가 되는 대회의 장을 마련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천해의 경관을 자랑하는 제주에서 국제대회를 치를수 있도록 협회 및 선수들이 노력하고 있다"며 "도민 여러분들이 바쁘시더라도 경기장에 방문해 많은 응원을 해주실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좌식배구 월드챔피언쉽 예선전이 내년 3월 27일부터 4월1일까지 제주공천포전지훈련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