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한일친선협회, 제주 거주 일본인에 전통문화 체험행사

편집팀 iheadline@hanmail.net      승인 2017.05.20 12:46:00     

하귤청-만들기-체험사진.jpg
제주에 거주하는 일본인들에게 제주의 문화와 풍습을 체험할 수 있는 민간주도의 친선교류 행사가 열렸다.

제주특별자치도한일친선협회(회장 김대형)는  20일 테레사와 겡이치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총영사를 비롯해, 총영사관 관계자, 한일친선협회 회원 등 80여명을 성산읍 삼달리 일출랜드(미천굴관광지)로 초청해 제주문화 및 풍습을 소개하는 체험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도내에 거주하는 일본인들이 제주의 문화와 풍습을 익히고 이해하는 문화체험 친선 교류의 장으로, 지난 2010년부터 매년 민간주도로 8년째 이어오고 있다.

이날 문화체험 행사 참가자즐은 제주하귤청 과 귤피비누만들기, 미천굴관광지인 일출랜드의 민속촌과 아트센터 등을 탐방하며 아름다운 제주의 경관과 문화 등을 체험했다.

이날 김대형 회장은 참가자들에게 "제주에 거주하는 일본인들이 제주문화 및 풍습의 체험을 통해 제주의 문화를 이해하고 공유하여 양지역이 더욱 가까워지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테레사와 겡이치 총영사는 "서로 다른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 양국의 친선 문화행사가 계속 이어져 가기를 희망한다"며 지속적인 발전을 기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팀 iheadline@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