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차 빨라지는 태풍 '힌남노' 북상, 현재위치와 예상 경로는?
상태바
점차 빨라지는 태풍 '힌남노' 북상, 현재위치와 예상 경로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0시 제주도 '최근접'...아침 통영 상륙, 경남 관통
제11호 태풍 '힌남노' 현재위치와 예상 이동경로. (자료=기상청)
제11호 태풍 '힌남노' 현재위치와 예상 이동경로. (자료=기상청)

역대급으로 매우 강한 위력을 지닌 제11호 태풍 '힌남노(HINNAMNOR)'가 제주도를 향해 북상하고 있는 가운데, 이 태풍은 6일 새벽 제주도를 통과한 후 통영으로 상륙해 부산.경남 내륙을 관통할 것으로 예측됐다.  

중심기압 935헥토파스칼(hPa)에 초속 49m의 강풍을 동반한 이 태풍은 5일 오후 4시 현재 서귀포시 남남서쪽 약 270km 부근 해상에서 북북동쪽 방향으로 시속 33km의 속도로 이동 중이다.
 
오후 6시에는 서귀포시 남남서쪽 200km, 오후 9시에는 서귀포시 남남서쪽 90km 부근 해상까지 북상하겠다.  

태풍이 제주도에 최근접하는 시간은 6일 오전 0시로, 서귀포시가 태풍의 중심에서 약 30km 지점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시 지역 기준으로는 6일 오전 1시(태풍 중심에서 50km 지점)가 될 전망이다. 

이날 새벽 제주도를 통과한 태풍은 경남 통영 해안으로 상륙과 경남 내륙을 관통할 것으로 예측됐다. 이동속도가 점차 빨라지면서 6일 오전 6시에는 부산 남서쪽 약 90km 부근 육상, 오전 9시에는 부산 북북동쪽 약 13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낮 12시에는 울릉도 서남서쪽 약 3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한 후 일본 삿포로 방향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현재 제주도 전 지역에는 태풍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거센 비바람이 몰아치고 있다. 제주국제공항을 기점으로 한 항공기 운항은 오후부터 전면 중단됐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