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제주,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모두 '격리중 확진'
상태바
[종합] 제주,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모두 '격리중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명 제주도민, 1명은 관광객...누적 1264명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29일 하루 동안 총 968명에 대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2명(제주 #1263·1264번)이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30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1264명이다.

이달에는 22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올해에는 총 843명이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1주일간 30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주 평균 신규 확진자수는 4.3명으로 전일 4명 대비 소폭 증가했다.

주간 감염 재생산지수는 여전히 ‘유행 확산’을 의미하는 1을 넘겨 1.19를 보이고 있다.

현재까지 진행된 역학조사 결과 추가 확진자 2명은 모두 제주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가족 간 전파로 추정된다.

방역당국은 두 명 모두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동 동선이나 접촉자는 최소화됐을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 1263번 확진자 ㄱ씨는 제주 1203번 접촉자의 가족으로 제주도민이다.

지난 15일 가족이 확진 판정을 받자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했고, 최초 검사에서는 음성으로 확인됐다.

격리 기간 코로나19 관련 증상 발현은 없었으나 격리 해제를 하루 앞두고 진행한 검사에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 1264번 확진자 ㄴ씨는 서울지역 거주자로 제주 1254번과 1255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이들 가족은 관광을 하기 위해 지난 25일 제주도로 왔다.

입도 과정에서 먼저 1254번 확진자가 발열자로 분류돼 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이후 가족인 1255번과 1264번도 차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ㄴ씨의 경우에는 당초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고 도내 한 시설에서 격리를 해왔으나 두통 증상이 나타나 재검사를 실시한 결과 최종 확진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로써 제주 여행에 나섰던 가족 4명 중 3명은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1명은 음성으로 확인돼 도내 한 시설에서 격리돼있다.

30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에서 격리 중인 확진자는 41명(강북구 확진자 1명 포함)이며, 도내 자가 격리자 수는 확진자 접촉자 147명 및 해외입국자 358명 총 505명이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