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은주 후보 "송재호 후보 도민 앞에 사죄하고, 후보 사퇴하라"
상태바
강은주 후보 "송재호 후보 도민 앞에 사죄하고, 후보 사퇴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송 후보 문제 정리하지 못한다면 적폐세력 청산의지 의심"
강은주 예비후보
강은주 예비후보

4.15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의 민중당 강은주 예비후보는 20일 긴급 논평을 내고 지난 19일 JIBS 제주방송 주최로 열린 제주시 갑 선거구 후보자토론회에서 "평화와 인권이 밥 먹여 주느냐" 발언을 한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예비후보를 강력 규탄하며 후보 사퇴를 촉구했다.

강 예비후보는 "송 후보의 '평화와 인권이 밥 먹여 주느냐' 발언은 정말 경악스럽고, 당혹스럽다"면서 "송 예비후보는 제주도민들에게 씻을 수 없는 망언을 일삼은 것에 대해 진심어린 사죄와 예비후보를 사퇴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만약,후보 스스로 사퇴하지 않는다면 전략 공천을 추진한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서 결단을 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 후보는 "이번 4.15총선이 친일분단적폐 세력을 청산하는 것이 중요한 시대적 과제인데, 더불어민주당이 송재호 예비후보 문제를 정리하지 못한다면 적폐세력 청산 의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고, 더불어민주당 역시 적폐임을 인정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제주도민들은 고려시대부터 지금까지 중앙의 횡포와 일제의 제주도 전역 요새화, 4·3항쟁 당시 학살, 강정해군기지부터 현재 공군기지 논란까지 끊이지 않고 평화와 인권, 생태의 문제로 고통을 겪고 있는 것이 주지의 사실이"면서 "굳이 문재인 대통령의 말을 빌리지 않더라도 제주도민에게 ‘평화와 인권, 생태’는 ‘밥을 먹여주는 것’을 넘어 생존의 문제이고, 새로운 미래 먹거리 문제"라고 강조했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