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 후보 "평화.인권 밥 먹여주느냐 발언은 말실수, 저의 잘못"
상태바
송재호 후보 "평화.인권 밥 먹여주느냐 발언은 말실수, 저의 잘못"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총선 제주시 갑 선거구 후보자 TV토론에서 "평화와 인권이 밥 먹여주느냐"는 발언으로 큰 파장을 일으킨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예비후보가 사과했다.

송 예비후보는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입장문을 통해 "저의 말실수로 본의 아니게 도민 여러분에게 불편함을 드렸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그는 "고병수 후보께서는 국제자유도시를 대체하는 ‘생태환경도시’ 비전을 제시한 바 있는데, 환경과 평화인권을 엮어 답을 했고, 그 과정에서 저는 고 후보의 말을 빌려 되물으면서 말실수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환경 그리고 평화·인권을 어떻게 경제와 연결시킬 것인가를 물으려 했다"면서 "그런데 방법론을 묻는 ‘어떻게’를 빠트린 채 '평화와 인권이 밥 먹여주냐고 묻는 겁니다'라고 말해버렸다"고 말했다.

송 후보는 "명백한 저의 잘못"이라며 "제주의 미래비전은 도민의 경제적 삶과도 연계되어야 하기에 그 전략과 방법을 듣고자 했던 것인데, 토론회라는 공간에서 조급한 마음에 말실수를 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앞뒤 문맥을 헤아려 이해해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면서 "고병수 후보와 도민 여러분께 용서를 구한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