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하반기 정기인사 7월5일 예고..."적재적소에 인재 배치"
상태바
제주도, 하반기 정기인사 7월5일 예고..."적재적소에 인재 배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까지 희망보직 접수...24일 5급 승진심사 의결자 발표

제주특별자치도의 2024년 하반기 정기인사가 오는 7월9일자로 이뤄진다.

제주도는 오는 7월9일자(인사예고 7월5일)로 정기인사를 단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조직개편과 민선8기 후반기 출범에 맞춰 도정 핵심 분야에 역량 있는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하는데 주안점을 둘 계획이라고 제주도는 설명했다.

우선 하반기 인사인 만큼 업무의 연속성을 유지하되,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 등 새로운 조직에 맞는 인력 재배치에 나선다.

성과 중심의 인사도 강화한다. 민선8기 인사혁신 과제인 ‘성과우수 공무원 발탁추천제’를 지속 추진하는 한편, 적극 행정을 통한 성과 창출과 전문성을 우선적으로 고려한 승진‧전보 인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제주도와 행정시 간 인사교류도 실질적인 업무역량 향상에 초점을 맞춰 내실화하고, 중앙부처를 넘어 타 지방자치단체와의 교류도 확대한다. 이를 통해 지자체 간 소통과 협업을 강화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세부 일정은 11부터 13일까지 희망보직 접수를 시작으로 △17일 5급 승진심사 인원 공개 △24일 5급 승진 의결자 발표가 이뤄진다.

이어 △26일 승진심사 인원(5급 제외) 공개 △7월 5일 인사발령 사전 예고 △7월 9일 임용장 수여가 이뤄질 예정이다.

한편 제주도는 이번 하반기 정기인사에 맞춰 조직개편을 단행한다. 

제주도의회에 제출된 이번 조직개편안은 주민투표 이후 제주형 행정체제 개편 후속 조치를 속도감 있게 추진하기 위해 기존 행정체제개편추진단을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으로 변경하고, 12년만에 2026년 제주에서 열리는 전국체전을 준비하는 '전국체전기획단'을 신설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그동안 태스크 포스(TF) 체제로 운영해 온 강정공동체사업추진단을 오는 2026년까지 한시적 조적으로 편성해 정식 직제로 반영한다.

이와 함께 제주가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개최지로 선정되는 경우에 , APEC정상회의준비단이 운영될 수 있도록 조건부 한시기구로 반영했다.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설치되는 한시기구의 존속기한은 최대 3년이다.

이와 함께 도정 주요 정책의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행정기구의 기능을 강화한다.

민선8기 핵심 기조인 '기업하기 좋은 제주'를 실현하고자, 유망 기업 유치를 위한 통합적 원스톱 기업지원체계를 경제활력국(기업투자과)에 구축한다.

특별자치행정국(자치행정과)의 '고객만족 행정에 관한 사항'은 도지사 직속기구인 소통청렴담당관으로 옮겨 도민과의 소통을 확대하고 신속 해결 기능을 강화한다.
 
'도민안전건강실'은 도민을 중심으로 관광객, 외국인까지 안전·건강의 대상을 더욱 확대해 포용하고자 '안전건강실'로 개편된다.

또한 15분 도시를 중심으로 지속가능한 도시개발과 달라지는 삶을 도민사회에 제시해나가도록 '도시균형추진단'을 '15분도시추진단'으로 개편한다.

'축산진흥원'은 지난 18년간 사용해 온 기관 명칭을 '축산생명연구원'으로 변경해 새로운 미래 비전을 담아낸다.

정부의 정원 동결 기조에 맞춰 한시기구 신설 등에 따라 책정되는 96명과 한 차례 존속기한을 연장하는 4·3 보상업무 담당인력 22명을 제외한 총정원 6497명은 동결된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4-06-11 21:09:24 | 218.***.***.224
도민에 친절한 제주행정
진심으로 부탁드립니다

도민 2024-06-11 15:45:02 | 221.***.***.143
2공항 부서
사업종료로
,,전원 읍면동으로 전출시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