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검, 옛 동거녀 중학생 아들 살해 2명 구속 기소
상태바
제주지검, 옛 동거녀 중학생 아들 살해 2명 구속 기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동거녀의 중학생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백광석(48)과 공범 김시남(46)이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중학생 살인사건 피의자 백광석과 김시남을 살인 및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고 13일 밝혔다.

백 씨는 김 씨와 함께 지난 18일 오후 3시 16분께 옛 동거녀인 ㄱ씨가 사는 제주시 조천읍 지역의 한 주택에 침입해 ㄱ씨의 아들 ㄴ군(16)을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백 씨는 지난 7월 2일부터 4일까지 ㄱ씨의 집을 침입해 ㄱ씨와 ㄴ군을 폭행하고 가스밸브를 절단하는 등 상해 및 가스방출 혐의도 받고있다.

제주지검 관계자는 "피의자들의 범행에 상응한 처벌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유족과 피해자에 대한 지원 절차에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