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광령~도평 평화로 우회도로 사업 속도...토지보상 착수
상태바
제주 광령~도평 평화로 우회도로 사업 속도...토지보상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 우회해 제주공항-평화로 연결 4.2km 건설
보상비 686억여원 산정...6월까지 보상협의
광령~도평 평화로 우회도로 공사 구간. ⓒ헤드라인제주
광령~도평 평화로 우회도로 공사 구간. ⓒ헤드라인제주

제주특별자치도는 광령~도평간 평화로 우회도로 건설공사에 편입되는 토지와 지장물에 대한 보상에 착수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제주시와 서귀포시간 통행시 노형오거리, 무수천 교차로 등 도심지 내 상습 정체구간을 거치지 않고 평화로 제2광령교에서 제주공항까지 우회도로를 개설하는 공사다.

2018년 5월 제주도 구국도 도로건설·관리계획에 반영돼 국비지원을 받아 추진된다.

제주시 노형동 오광로에서 평화로 제2광령교까지 총연장 4.2㎞, 도로 폭 18.5m인 왕복 4차로로 우회도로를 개설하며, 총사업비는 국비 900억 원원과 도비 358억 원 총 1258억 원이 투입된다.

현재 제주공항에서 오광교차로까지 도로는 개설돼 차량이 운행되고 있으나 출퇴근 차량 집중시간에는 월산정수장입구 교차로를 중심으로 교통혼잡이 빚어지고 있다.

제주도는 편입 토지 보상을 위해 지난해 11월 도로구역 결정에 따른 주민 등의 의견 청취와 보상계획에 대해 열람공고 과정을 거쳤다.

지난 2월 보상액 평가에 따른 사전 의견수렴 등을 위한 보상협의회 시 제안에 따라 토지 소유자들이 추천하는 감정평가법인 1개 사를 추가해 총 3개 감정평가업자에게 감정을 의뢰했다.

감정평가 결과 토지 292필지 14만5906㎡에 655억 8800만 원, 건축물과 수목 등 30억 8200만 원 등 총 보상비는 686억 7,000만 원으로 산정됐다.

제주도는 우회도로 준공시 당초 공항에서 노형오거리, 월산정수장입구를 거쳐 평화로까지 50분 걸리던 운행시간을 20~30분가량 단축해 교통량 분산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사업의 시급성과 지방재정 신속집행 등을 감안해 올해 확보된 예산액 280억 원 전액을 신청순서에 따라 보상비를 우선 지급할 계획이며, 예산 조기 소진 시 2025년도 소요예산을 확보해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보상협의는 오는 6월13일까지 1개월로, 제주도 건설과(도청 제1청사 별관 3층)에서 진행된다.
 
양창훤 제주도 건설주택국장은 “광령~도평 평화로 우회도로 개설공사가 원활히 추진되도록 토지 소유자들이 보상협의에 적극 협조를 당부드린다”며 “도로개설공사를 계획기간 내 완공해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4-05-17 21:30:21 | 222.***.***.243
지도보니까 평화로 기준에서보면,
서귀포에서 제주시방향~차들이 밀리기시작하기 직전부분에서 길을 나눠야하는거 아닌가...??
길 막힐땐 공룡랜드까지 밀리는데 이왕 길빼는거 공룡랜드부분까지 길을 내면 기다리는시간이 더 확 줄어들듯.

지금 지도에 보이는 평화로 시작점부분은 구간은 밀리는구간에 중간부분임.
그리고 다리가 있는부분인데 어떻게 길을 낼지 참 궁금함 ㅋ

메밀꽃 2024-05-16 19:16:26 | 118.***.***.250
제주도싀 혈세는 모두 도로에 깔린다..아무리 관광지라지만 지금의 길도 많기만하다.인구는 줄어드는데 쓸데없이 행정구역만 늘리려하고있고 길만 늘리려하고있다..
넓히지만말고 실속있는정책한번 펴봐라.
무능한 도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