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 확진자, 제주도 전파시켰을 가능성 없어"
상태바
"대전 코로나 확진자, 제주도 전파시켰을 가능성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제주도 방문 15~17일, 발열 증상은 22일 시작"

[종합] 26일 대전시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30대 남성이 최근 제주도 여행을 다녀간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 확진자로 인한 제주도 감염 전파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결론이 내려졌다.

제주감염병관리지원단은 제주를 여행한 대전지역 확진자 A씨의 제주 일정이 역학조사 대상에서 제외됐다고 26일 밝혔다.

이 확진자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대구에 거주하는 친구 2명과 함께 제주도 여행을 다녀갔다.

이후 22일 발열증상을 보였으며 26일 오전 양성 판정받았다.

지원단 관계자는 "확진자는 22일부터 증상이 발현됐기에 15~17일 제주에 체류하는 동안 바이러스를 전파시켰을 가능성이 없다고 본다"고 강조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