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학 의장 "APEC 제주유치 실패, 무척 아쉬운 일"
상태바
김경학 의장 "APEC 제주유치 실패, 무척 아쉬운 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야별 장관회의 등 제주서 분산 개최돼야"
18일 퇴임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는 김경학 의장. ⓒ헤드라인제주
김경학 의장. ⓒ헤드라인제주

김경학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은 2025년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개최지가 사실상 경주시로 확정된 것과 관련해 21일 입장문을 통해 "무척 아쉬움이 남는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2025년 APEC 정상회의 개최 도시가 사실상 경주로 확정됐다"며 "제주가 APEC이 추구하는 가치에 가장 부합한 지역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최선을 다해왔기에 무척 아쉬움이 남는다"고 피력했다.

이어 "그동안 제주유치를 위해 발로 뛰며 노력해 오신 오영훈 도지사님을 비롯해 범도민추진위원회, 한마음이 돼주신 도민 여러분, 성원을 보내주신 국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그는 "우리는 유치 과정을 통해 도민 통합이라는 소중한 가치를 얻을 수 있었다"며 "각계각층의 도민 여러분이 제주의 가능성에 힘을 모아주셨고, 한마음이 돼 제주를 응원해주셨던 국민들도 계신다"고 말했다.

이어 "한마음으로 결집했던 역량과 긍지를 자양분 삼아 더 큰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며 "탄소중립과 기후변화 대응에 앞장서며, 평화의 섬으로서의 가치를 널리 알려나가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김 의장은 "2025 APEC 정상회의는 비공식고위관리회의를 비롯해 분야별 장관회의, 고위관리회의 등 200회 이상의 회의가 개최된다"며 "철저하게 준비된 제주에서 분산 개최될 수 있도록 해 줄 것을 정부에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주사랑 2024-06-22 13:15:16 | 118.***.***.21
준비도 안되구 대책도 전무한 제주도에 누가 올까요 멍청한 도지사 한분이 제주도를 망치네요 환경타령이나 하는데 발전은 개뿔 돼지비계 뿐이겠나모 모든게 비싼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