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지역화폐 탐나는전, 포인트 적립률 '3~5%→7%' 상향
상태바
제주도 지역화폐 탐나는전, 포인트 적립률 '3~5%→7%' 상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부터 10억원 이하 가맹점 사용시 7% 적립
3억 이하 업소에서 사용...착한가격업소는 5% 추가 적립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6월 1일 0시부터 연 매출 10억 원 이하 탐나는전 가맹점의 결제포인트 적립률을 7%로 상향한다고 28일 밝혔다.

탐나는전의 포인트 적립률 상향 결정은 도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고 소비심리를 회복시켜 소상공인 매출 신장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를 위해 1회 추가경정예산 편성시 탐나는전 포인트 적립 지원사업에 국비 19억 원을 포함한 66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확보해 올해 총 156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올해 시행 중인 탐나는전 포인트 적립 지원사업은 연 매출액 기준 5억 원 이하 가맹점에서 탐나는전 카드 결제 시 5%, 5억 원 초과 10억 원 이하 가맹점에서는 3%에 해당하는 포인트가 적립되며, 포인트 적립한도는 매달 최대 70만 원까지 가능하다.

하지만 이번 조정으로 6월 1일부터 연매출 10억 원 이하 가맹점에서 탐나는전 카드로 결제할 경우 결제액의 7%의 포인트를 지급받을 수 있으며, 포인트 적립한도 70만 원까지 사용시 개인별 월 최대 4만 9000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적립된 포인트는 연간 매출액 3억 원 이하의 가맹점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도내 연매출 10억원 이하 탐나는전 가맹점은 3만9548곳으로, 이 중 연매출 3억원 이하 가맹점은 70%에 육박하는 2만7659곳에 이르고 있다. 

이와 함께 연 매출액 10억 원 이하의 업체 가운데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된 업체에서 탐나는전 카드 사용 시에는 5%의 추가 적립을 통해 총 12%의 적립을 받을 수 있다.

김인영 제주도 경제활력국장은 “경기침체가 길어지는 상황에서 탐나는전 포인트 적립률 상향이 도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고, 소상공인들의 매출 상승에 기여해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