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국가유산청 출범 기념 공영관광지 무료개방
상태바
서귀포시, 국가유산청 출범 기념 공영관광지 무료개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국가유산청'의 출범을 기념하기 위해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서귀포시 공영관광지 5곳에 대해 무료 개방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무료개방 추진은 국가유산의 가치를 보다 많은 국민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전국 4대궁, 종묘, 조선왕릉과 서울 암사동 유적, 제주 성산일출봉 등 전국의 국가유산 54곳을 포함해 총 76곳의 유료 관람 국가유산에 대해 진행된다.

서귀포시 공영관광지인 경우 천지연폭포, 정방폭포, 천제연폭포, 중문대포 주상절리대, 산방산을 무료개방한다.

특히 천지연폭포는 서귀포 원도심에 위치한 관광지 중 유일하게 야간에도 운영하는 곳으로 저녁 9시 50분까지 관람 가능함에 따라 많은 관광객과 도민들이 찾을 것으로 서귀포시는 기대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