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후보경선 의혹공세 논란에..."사적감정 아닌 공적 과정이었다"
상태바
문대림, 후보경선 의혹공세 논란에..."사적감정 아닌 공적 과정이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덕성 검증 차원...상호충돌 부분은 유감 표명했다"
"일정정도 시간 필요...통합선대위 구성위한 준비 중"

제22대 총선 제주시 갑 선거구의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는 '진흙탕 싸움'으로 치달으면서 심각한 후유증을 남긴 송재호 후보(현 의원)와의 후보경선과 관련해, "후보자 검증은 사적 감정이 아니라 공적 과정이었다"고 강조했다.

문 후보는 제22대 총선 공동보도 및 전략적 제휴' 업무협약을 맺은 <헤드라인제주>와 KCTV 제주방송, 뉴제주일보, 한라일보 등 언론 4사 공동 주최로 최근 열린 <제주의 미래를 우리 손으로, 선택 2024 총선> 후보 초청 대담에서 후보경선 과정에서 경쟁 후보였던 송 의원에 대한 대대적 의혹 공세를 폈던 것에 대한 입장을 피력했다.

언론 4사 공동 주최로 열린 <제주의 미래를 우리 손으로, 선택 2024 총선> 후보 초청 대담에 출연한 문대림 후보.
언론 4사 공동 주최로 열린 <제주의 미래를 우리 손으로, 선택 2024 총선> 후보 초청 대담에 출연한 문대림 후보.

문 후보는 먼저 송 의원에 대한 대대적 의혹 공세를 펼친 것에 대해 '네거티브'라는 비판이 일고 있는 것에 대해서는 동의하지 않았다.

문 후보는 "2018년 도지사 선거 본선 과정에 네거티브 공격을 받았다"면서 "하루에 한건 (공격을) 받으면서 네거티브에 대한 거부감이 심하다. 당시 선거가 끝나고 검경 조사를 두달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경선의 경우 네거티브가 아닌, 공적 임무를 담당할 후보의 적격성을 따지기 위한 정책, 정치, 정무적, 도덕적 검증 차원이었다"면서 "다만 그 과정에서 상호 충돌이 보여져 도민 눈쌀 찌푸릴만한 일들이 있었고, 그것에 대해서는 이미 유감을 표명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거듭 "사적 감정 영역이 아닌, 후보자 검증은 공적 과정이었다"고 강조했다. 

송 의원측과 '원팀' 구성을 위해 손을 먼저 내밀었나 라고 묻는 질문에 문 후보는 "노력하고 있다는 말씀 드린다.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또 "저 뿐 아니라 도당, 당 원로까지 (후유증 치유를 위해) 신경써주는 분위기이다"면서 "일정 정도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피력했다. 

이어 "경선 선대본에서 주요 보직을 맡아서 일했던 분들은 2선으로 후퇴시켰고, 통합선대위 구성 위한 준비 작업중이다"면서 "좋은 결과를 가지고 도민께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완전 비호감 2024-03-03 20:20:36 | 118.***.***.245
이걸 변명이라고 햄서? 공적 검증 한번만 더했다가 완전 벌거벗긴컨게
국회의원 되어도 좋으나 제발 저에게는 다가오지 맣아줍서

도두동 2024-03-04 12:22:14 | 211.***.***.187
송재호가 등신이 아니면 니 손을 잡겠냐

도민 2024-03-04 09:40:04 | 219.***.***.202
2공항
국토부에서 기본계획 고시했을때.**대응방법

제주 특별법 권한으로 ,, 2공항은 취소가능하다
ㅡ환경영향평가는 '제주특별법' 제364조 제1항에 따라 제주도가 환경부의 의견수렴과
도의회의 동의 여부로 최종 판단한다
<용암동굴.숨골.법정보호종.조류.항공충돌.도민여론 등 사유>

●도청이 주체가 되어 "동의,부동의,반려"
선택결정하고.의회도 동의절차 의무사항이다
도민의견 반영한 "부동의" 선택결정
●공항시설법보다 제주특별법이 우선원칙에
따라 2공항은 자동취소된다.

연동 2024-03-05 08:31:28 | 210.***.***.178
문대림 후보님..
선거에 신경을 끝내고...100% 당선 확실허나...수ㅣ엄 쉬엄 헙써
ㅡ지역구 .연동지구 노후계획도시 특별법.선도지구 지정.설명회 개최를 신속히 하세요

# 경기도는 단지별, 돌아다니면서 설명회,,의견청취
마무리 단계인데,,오지사는 모른척,,침묵시위.일도지구 발전에 역행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