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곤 의원 "의대정원 확대 필요성 공감하나, 강대강 충돌 멈춰야"
상태바
위성곤 의원 "의대정원 확대 필요성 공감하나, 강대강 충돌 멈춰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등의 큰 책임은 독단적 추진 윤석열 정부...총선 정략적 차원 의심"
위성곤 의원
위성곤 의원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국회의원(서귀포시)은 24일 정부의 의대 정원 증원에 반발한 의사들의 집단행동이 계속되면서 제주도내 병원에서도 진료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것과 관련해 입장을 내고, "강대강 충돌을 멈추고 대화에 나서달라"고 촉구했다.

위 의원은 "전국 주요 94개 수련병원 소속 전공의의 약 78%인 8897 명의 전공의가 사직서를 제출하고 , 이 중 7863 명이 근무지를 이탈했다"면서 "제주도 역시 전공의 141명 중 103명이 출근하지 않고 있어, 도청은 비상진료대책본부를 구성해 의료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현장에서는 의사가 없어 수술, 입원이 어려운 지경"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지방 의료 붕괴를 막고 지역완결적 필수의료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의대정원 확대 필요성은 공감한다"고 전제하면서, "그러나 이번 갈등의 가장 큰 책임은 이해당사자와의 충분한 협의없이 독단적으로 추진한 윤석열 정부이다"고 강조했다.

또 "강대강 충돌을 충분히 예상했음에도 막무가내로 강행함에 따라 결국은 국민들이 가장 큰 피해를 보고 있다"면서 "국민들은 이번에 윤석열 정부가 강행하는 의대정원 확대가 사실 국민을 위한 것이 아니라 총선을 앞두고 여론을 유리하게 가져가려는 정략적 차원의 것이라 의심하고 있다"고 했다.

위 의원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의료계는 집단행동을 해서는 안된다"면서 "국민의 건강권을 보호하고 지방의료를 살리고, 고강도.장시간 업무에 시달리는 의사들을 위해서라도 의료 인력 확충은 필요하다. 집단행동을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또 "정부는 집단행동하는 의사들에 대한 협박을 멈추고, 대화에 나서라"면서 "의사도 집단행동을 멈추고 병원으로 복귀해 줄 것을 요청드린다"고 전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4-02-24 16:41:23 | 118.***.***.135
의대정원 필요성 있으나 정부잘못?
역시 쥐*끼는 논리가 없어,,,
586운동권에서 그동안 호의호식 했으면 이젠 찌그러지는게 답일듯,,
가덕도 신공항에는 앞장서서 추진하고 지역구에 추진하는 제2공항은 제주시 이권세력 뒤에 숨어서 눈치굴리다가 허송세월 다 보냈다
저 국해의원이 그동안 제2공항 반대해서 제주의 발전을 막은게 역사의 저주를 받아야 마땅하다

2공항은 핵전용+군사공항 2024-02-24 14:29:55 | 14.***.***.188
제주2공항,, 핵 시설한다
한기호 국힘 북핵특위 위원장이 주최한 ‘북핵위기 대응 세미나’ 내용*
ㅡ제주도에 향후 핵 전력을 운용할 전략군
ㅡ 해병 제3사단을 창설하고
ㅡ기지 방어사령부
ㅡ스텔스 비행단
ㅡ 제2미사일사령부
ㅡ 제2잠수함사령부
ㅡ제2기동함대사령부 등을 설치

2공항은 핵전용+군사공항 2024-02-24 14:34:45 | 14.***.***.188
평화의섬.제주에 ㅡㅡㅡ북한 ICBM 2발 쏘았지..
ㅡ미 핵잠수함을 향한 .강정해군기지에 한발 명중 자랑하던데....
ㅡ또 한발은 2공항이겠지

2공항은 핵전용+군사공항 2024-02-24 14:36:44 | 14.***.***.188
공군 "탐색구조부대 반드시 필요"...강행 의지 재확인
윤철수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9.10.10
제2공항 저지 비상도민회의, 공군 회신공문 공개

군당국이 제주도 강정 해군기지에 이어 '남부탐색구조부대'란 명칭의 공군기지 건설을 추진해온 것으로 드러나 파장이 일고 있는 가운데, 공군이 이 부대 창설의지를 거듭 밝혔다.

호박덩쿨 2024-02-24 13:30:21 | 112.***.***.18
정확한 지적입니다. 야당에서 저 개악법을 중단시켜야 우리 선진의료를 지킬 수 있습니다. 야당 여러분 힘을 모아 저 미친 독재윤통을 저지해 주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