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태박물관, 자선패션쇼서 소아암 환아 돕기 성금 4천만원 기탁
상태바
본태박물관, 자선패션쇼서 소아암 환아 돕기 성금 4천만원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카데미 회원 자선바자회 등 자선행사 활발… 누적 기부금 3억4천만원
(왼쪽부터)본태박물관 노현호 실장, 본태 제주 아카데미 곽경희 회장, 본태 서울 아카데미 이선희 회장, 본태 아카데미 허옥임 명예회장, 본태박물관 제주 아카데미 박선희 회원(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 배우자),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지언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본태박물관 노현호 실장, 본태 제주 아카데미 곽경희 회장, 본태 서울 아카데미 이선희 회장, 본태 아카데미 허옥임 명예회장, 본태박물관 제주 아카데미 박선희 회원(오영훈 제주도지사 배우자),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지언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본태박물관(관장 김선희)은 지난 11일 본태박물관 5층 루프탑에서 '본태아카데미 10주년 ‘밀레니엄모자쇼' 행사를 갖고 도내 소아암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해 달라며 성금 4000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강지언)에 기탁했다. 

이번 성금은 본태박물관 제주본관과 서울본관 아카데미 회원들이 지난 9월 자선 바자회로 마련한 금액에 이번 자선 패션쇼 티켓 판매 금액을 더해 기탁한 것이다.

본태아카데미 회원들은 2012년 본태박물관 개관이래 바자회, 패션쇼, 음악회 등 자선행사를 개최하고 매년 수익금을 기부하고 있다.

코로나19로 행사 진행이 어려웠던 2021년과 2022년에는 아카데미 회원들이 십시일반 성금을 모아 기탁하기도 했다. 본태박물관이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부한 성금은 3억4000만원을 돌파했다.

이날 ‘모자, 본연의 아름다움을 찾아서’라는 주제로 진행된 자선 패션쇼에는 본태아카데미 시니어 모델 50명이 직접 무대를 장식했다. 무대에 오른 모델들은 모자와 패션을 통해 다양한 국가와 문화를 본태의 아름다움으로 재해석해 선보였다.  

본태박물관 관계자는 이날 행사에서 “올해는 본태 아카데미가 10주년을 맞는 기념적인 해이기도 하다”며 “앞으로도 본태박물관이 문화복합공간으로서 ESG경영을 실천하고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민기자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