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6경기 연속 무승' 제주유나이티드, 대전 상대로 무승 탈출 도전
상태바
'최근 6경기 연속 무승' 제주유나이티드, 대전 상대로 무승 탈출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격의 선봉장 김승섭...이번에도 '친정팀' 대전 울릴까?
'강등PO행' 10위 수원FC와의 승점차 5점..."강등권과 격차 벌릴 것"
ⓒ헤드라인제주
지난 6월 24일 대전과의 리그 19라운드 경기에서 골을 넣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는 김승섭. (사진=제주유나이티드) ⓒ헤드라인제주

제주유나이티드가 대전하나시티즌을 상대로 무승의 고리를 끊는다.

제주는 오는 8일 오후 3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대전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3 33라운드 원정경기를 갖는다. 현재 제주는 9승 8무 15패 승점 35점으로 리그 9위를 기록하고 있다. 최근 6경기 연속 무승(1무 5패)의 부진에 빠지며 강등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10위 수원FC와의 격차가 5점으로 줄었다. 이제 남은 경기는 정규라운드 1경기와 파이널라운드 5경기까지 총 6경기. 매 경기 결승전이라는 각오로 임해야 한다.

제주는 올 시즌 대전을 맞아 강한 면모를 보였다. FA컵 포함 3차례 맞대결에서 2승 1무로 압도했다. 승리의 선봉장은 김승섭이다. 김승섭은 올 시즌 '친정팀' 대전을 상대로 유독 강한 면모를 보였다. 김승섭은 5월 4일 대전과의 FA컵 16강전(4-3 승)에서 제주 유니폼을 입고 첫 골을 터트렸으며, 6월 24일 열린 리그 19라운드 대전과의 홈 경기(1-1 무)에서도 득점을 터트렸다.

최근 컨디션도 최상이다. 김승섭은 지난 광주전에서도 맹활약했다.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 출전한 김승섭은 후반 5분과 후반 29분 연이은 회심의 슈팅이 모두 골대를 강타했지만 후반 35분 유리 조나탄의 헤더 동점골을 어시스트하는 불굴의 의지를 선보였다. 이번 대전 원정에서도 전방위 공격 카드로서 최전방 공격수에 대한 집중 견제를 분산시키는 동시에 2선과 측면을 자유롭게 오가며 찬스 메이킹에 주력할 예정이다.

김승섭은 "더 이상 물러설 수 없는 상황이다. 지난 광주전 패배의 아쉬움을 뒤로하고 이번 경기는 반드시 결과를 가져와야 한다. 공교롭게도 친정팀 대전을 상대로 경기력이 좋았다"며 "파이널라운드 진입을 앞두고 승리하는 경기로 강등권과의 격차를 벌리도록 하겠다"고 전의를 불태웠다. <헤드라인제주> 

9월 16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와 인천의 경기에서 제주 김승섭이 골을 넣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헤드라인제주
9월 16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와 인천의 경기에서 제주 김승섭이 골을 넣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