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의 섬 제주를 위한 여행 '두바퀴', 10~13일 개최
상태바
평화의 섬 제주를 위한 여행 '두바퀴', 10~13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강정마을 해군기지 반대주민회와 강정마을 평화네트워크, 개척자들, 비무장 평화의 섬을 만드는 사람들, 성프란치스코 평화센터, 평화의 바다를 위한 섬들의 연대 등은 오는 10일부터 13일까지 3박 4일간 자전거와 오토바이 등를 이용해 제주도를 한바퀴 도는 '평화의 섬 제주를 위한 여행 : 두바퀴'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첫날에는 강정에서 성산까지, 2일차에는 성산에서 함덕까지, 3일차에는 함덕에서 한림까지, 마지막 4일차에는 한림체육관에서 강정까지 행진이 펼쳐진다.

해상에서는 요트를 이용해 제주 섬을 도는 행사가 진행된다.

오는 10일 오전 9시30분 강정크루즈터미널에서 출발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행사 관련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2022 평화의 섬 제주를 위한 여행단'은 "코론 펜데믹 상황 속에서 지난 2년간 제주 생명평화대행진이 진행되지 못했다"며 "그 사이 강정해군기지는 민군복합곤광미항이라는 이름이 무색하게도 다국적 전쟁연습훈련에 병력을 출발시키는 전초기지가되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에 평화의 섬 제주를 실현해 나가자는 다짐과 내년 제주생명평화대행진의 마중물이 되기를 바라는 염원을 담아 여행을 떠나려 한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2-08-08 15:34:59 | 49.***.***.123
우한폐렴이 여전히 창궐중인 마당에 도보가 아닌 탈 것으로 폭주를 전개하려는 음모는 절대 용납할 수 없지!

게다가 제주도민들은 네놈들의 끈질긴 해군 제주기지 파괴투쟁 때문에 진절머리가 난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