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향진 후보 "용암해수단지 국가산업단지로 키울 것"
상태바
허향진 후보 "용암해수단지 국가산업단지로 키울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향진 후보
허향진 후보

허향진 국민의힘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후보는 지난 26일 제주용암해수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협의회와 제주용암해수산업 발전방향 간담회를 갖고 "용암해수단지를 국가산업단지로 키워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허 후보는 “윤석열 대통령 대선공약에 용암해수단지 확충이 포함되어 있다”며 “용암해수라는 자원은 1,3차산업에 편중된 산업구조를 고도화하고 제주의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육성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용암해수단지는 더 큰 성장을 할 수 있는 가능성을 가지고 있음에도 관련 조례나 지원근거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제주용암해수일반산업단지에 대한 관리주체를 명확하게 정리해 지역경제에 기여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허 후보는 “용암해수를 이용한 소금산업은 현재 지원을 받을 수 있는 부처가 없는 실정"이라며 "해양수산국에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용암해수는 공급이 얼마든지 가능해 해외시장을 개척하면 발전 가능성이 무한하다”며 "코로나 상황이 끝나면 중국과 동남아 해외시장 개척에 나서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용암해수산업을 제주신산업, 바이오산업 등 경쟁력 있는 특화산업으로 확충하겠다”며 "용암해수 이미지를 높일 수 있는 전국적인 홍보방안도 마련하겠다”고 피력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