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이장단협의회 "日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철회하라"
상태바
제주도 이장단협의회 "日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철회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이장단협의회장 등 이장들이 23일 일본영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도 이장단협의회장 등 이장들이 23일 일본영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태평양에 방류하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제주도민들의 반발이 확산되고 있다.

제주시 이장단 협의회외 96개 마을 이장단은 23일 오전 주재주일본영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청정 제주바다와 제주도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은 조속히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장단은 "제주도내 96개 마을 이장들을 포함한 제주도민들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이 바다를 공유하는 인접국과 국민들에 대한 폭거"라며 "현재 우리 세대만이 아닌 미래세대의 삶의 터전인 청정 제주바다와 제주도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은 조속히 철회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출 시 태평양과 인접한 나라의 국민들의 돌이킬 수 없는 피해를 입을 것이 자명하다"며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오염수 처리방식을 독단적으로 결정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또 "우리 제주시 이장단협의회와 제주도민들은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절대 수용할 수 없다"며 "강행 시에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