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코로나19 백신 2월말 접종 시작...의료진 등 우선 접종
상태바
제주, 코로나19 백신 2월말 접종 시작...의료진 등 우선 접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제1회 중앙.지방 정책협의회서 예방접종 논의
7월쯤 일반 시민 대상 접종 시작, 11월 2차까지 마무리

정부가 2월 말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백신을 의료진에 대해 우선 접종 시작할 계획인 가운데, 제주지역 우선접종 대상자는 1만9000여명으로 추산됐다.

행정안전부와 제주특별자치도 등 17개 시.도는 18일 2021년 제1회 중앙.지방 정책협의회를 열고, 지자체 임시예방접종 준비, 일반택시기사 긴급고용안정지원, 2021년 행안부 중점 추진 사항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질병관리청은 국민의 100%가 넘는 백신 물량이 확보됨에 따라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해, 지자체별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 구성 등 적극적인 준비를 요청했다.

질병청은 지자체별 임시예방접종 계획을 1월 말까지 수립해 접종인력 및 접종장소 등 접종시행을 위한 제반사항을 철저히 준비할 것을 주문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가 발표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우선접종 권장 대상은 △의료기관 종사자 △집단시설 생활자 및 종사자 △노인(65세 이상) △성인 만성 질환자 △소아·청소년 교육.보육시설 종사자 및 직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50~64세 성인 △경찰·소방 공무원·군인 △교정시설 및 치료감호소 수감자 및 직원 등 9개 직군이다.

이 가운데 의료기관 종사자와 복지시설 종사자, 요양병원 입소자 등에 대해 우선 접종이 시작된다.

이에 따라 제주지역 1차 접종 대상자는 의료기관 종사자 1만235명과 복지시설 종사자 4308명, 요양병원 등 입소자 5306명 총 1만9849명에 대해 우선 접종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일반 제주도민들의 경우 7월쯤 접종이 시작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가 11월까지 2차 접종을 마무리 한다는 방침을 갖고 있는 만큼, 전 도민 접종은 11월 전까지 마무리될 전망이다.

접종 백신은 2월 우선 접종은 아스크라제네카, 4월 얀센, 5월 모더나, 7월 화이자로 계획중이다.

제주도는 코로나방역추진단을 2개 팀으로 분류해 1개 팀은 접종시행 총괄 및 대상자 관리, 백신 수급을, 다른 1개 팀은 접종센터 운영 및 이상반응관리를 담당한다는 방침이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