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 후보 망언, 청와대 해명하고 민주당은 제명하라"
상태바
"송재호 후보 망언, 청와대 해명하고 민주당은 제명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제주선대위 "선관위.수사기관 즉각 수사해 진상을 밝히라"

미래통합당 제주선대위는 9일 제주시 갑 선거구의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가 유세에서 대통령에게 4.3추념식에 참석해 배.보상 약속과 4.3특별법 개정을 약속해달라고 사전에 요청했다는 취지의 연설을 한 것에 대해 성명을 내고 "청와대는 송 후보 망언에 대해 해명하고, 민주당은 송 후보를 제명하라"고 촉구했다.

제주선대위는 "송 후보의 발언대로라면 본인의 당선을 위해 대통령이 제주를 방문했고, 4.3 특별법 개정을 약속했다는 주장이다"면서 "4.3의 완전한 해결을 바라는 희생자와 유족들의 가슴에 비수를 꽂는 차마 입에 담아을 수 없는 망언이 아닐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도민사회가 송 후보의 망언 한 마디에 충격을 넘어 민주당에 대한 분노를 금치 못하는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면서 "현 상황에서 송 후보의 망언은 허위사실 유포이거나, 문 대통령의 선거 개입 둘 중 하나임이 명백하다"고 주장했다.

제주선대위는 "송 후보의 발언을 액면 그대로 받아들이기는 어렵지만, 만약 사실이라면 문 대통령이 선거에 개입한 정황이 분명하고, 선거 중립 의무를 위반한 문 대통령은 명백한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그게 아니라 당선을 위해 대통령 마케팅 일환으로 송 후보가 허위사실을 유포한 것이라면 이 역시 공직선거법을 정면으로 위반한 것으로 설령 당선된다 하더라도 당선 무효가 될 수 있는 엄중한 사안"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코로나 19 사태와 경제 침체로 온 국민이 어려움을 참아내고 있는 마당에 대통령의 선거 개입은 있을 수도 없고, 있어 서도 안된다"면서 "이에 대해 청와대의 명확한 해명을 해야 하며, 민주당도 송재호 후보를 제명하는 것만이 들끓는 국민적 여론 악화를 수습할 수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고 밝혔다.

제주선대위는 "선관위와 수사기관 역시 송 후보의 발언의 진상에 대해 즉각 조사에 착수하고, 대통령 선거 개입 의혹에 대해 국민들에게 낱낱이 밝혀 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송 후보의 허위 사실 유포는 공명한 선거로 유권자의 선택을 받아야 할 후보 자격을 이미 상실했다"면서 "송 후보는 즉각 자진사퇴 하는 길 만이 역사의 죄인이 되지 않는 길"이라고 지적했다.

제주선대위는 이번 문제와 관련해, "중앙당에 대통령 선거 개입 의혹에 대해 진상조사단 구성을 제안하고, 관련 의혹 규명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